퇴근 번개


지하철에 앉아 멍 때리고 있는데 남편이 갑자기 눈앞에 나타났다. 무서웠다.. #놀랐잖아 #번개 #퇴근길 #사랑해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